장하나, BC카드와 재계약 완료하고 새 시즌 준비 전념



[스포츠서울 유인근 선임기자]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세계랭킹 7위 장하나가 BC카드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계약기간은 2년으로 오는 2018년까지며, 이번 재계약으로 인해 장하나는 2014년부터 맺은 BC카드와의 인연을 계속 이어가게 됐다.

BC카드는 장하나가 국내외 대회에서 꾸준히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고, 밝고 쾌활한 성격으로 두터운 팬 층을 확보한 점을 감안하여 재계약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장하나는 “꽤 긴 시간 동안 함께 했다. 이제는 후원사라는 느낌 보다 가족 같은 느낌이 들 정도로 편안하고 힘이 된다”며 BC카드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표했다.

장하나는 주니어 시절부터 엘리트 코스를 밟았으며 KLPGA 입문 후 대상, 다승왕, 상금왕을 수상하고 지난해 LPGA투어에 진출했다. LPGA에 입문한 첫해엔 탑10에 8차례 들면서 존재감을 알렸고 지난해엔 한국 선수 최다인 3승을 거뒀다. 장하나는 현재 베트남으로 새 시즌을 위해 전지훈련 중이며, 오는 2월 호주 에델레이드에서 열리는 ISPS HANDA 호주 여자 오픈을 시작으로 2017년 대 장정에 돌입할 예정이다. 3번째 LPGA 시즌을 맞이하는 장하나는 “2017년에는 새로 시작한다는 마음으로 욕심내지 않고 차근차근 올라가고 싶다. 매 경기 최선을 다하겠다”며 새로운 시즌에 대한 각오를 다졌다.

한편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노승열은 국내 토종 스포츠 마케팅사인 스포티즌과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 노승열은 2014년 PGA투어 취리히 클래식에서 우승하며 유망주에서 진정한 아시아 최고의 선수로 발돋움했다. 노승열은 “올 시즌 우승을 하는 것이 목표지만, 부상 없이 시즌을 보내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부상 없이 시즌을 잘 보내면 2승 이상을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노승열을 새 식구로 맞이한 스포티즌 김평기 부사장은 “힘든 상황 속에서도 굴하지 않고 본래의 모습을 되찾은 점이 인상 깊었다”며 “원래 최고의 경기력을 갖추고 있던 선수이고, 현재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기에 앞으로는 더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스포티즌은 장하나, 이정민, 김지현, 박지영, 정연주, 장은수, 김대섭, 안성현 등을 관리하고 있고, 최근에는 허다빈, 김수지와 소속계약을 맺었다. 또한 골프 외에도 테니스, 축구, 야구, 동계스포츠, 사이클 등 여러 종목들에 대한 스포츠 마케팅 및 매니지먼트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ink@sportsseoul.com

원문보기: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472639#csidxbfad576c07535239844b0ed9bdf1d05 

  • Company Name
    스포티즌 엑시온
  • CEO
    심찬구
  • Phone
    +82(0)2-567-8857
  • Business registration number
    107-85-55287
  • Fax
    +82(0)2-538-8852
  • E mail
    xion_2016@naver.com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 2019-서울성동-01736호
  • Address
    서울특별시 성동구 광나루로 286 아인빌딩 6층 엑시온
Copyrights © 2019 All Rights Reserved by XION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