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왕립골프협회, '지속가능한 골프경영' 세미나 개최



R&A(영국왕립골프협회)의 '지속가능한 골프코스 유지보수 및 관리방안' 세미나가 17일 인천 네스트 호텔에서 개최됐다. 이번 세미나는 국내 골프 산업 관계자들에게 기회를 주고자 R&A에서 무료로 마련했는데 약 170여 명의 골프장 대표, 코스 개발자, 설계가, 지배인 및 코스관리팀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발표는 R&A의 지속가능성 담당 이사인 스티브 아이작을 비롯해 국내외 각 분야 최고의 전문가들이 연사로 나섰으며 지속가능한 골프 코스 유지 보수, 코스 디자인 등에 관한 노하우를 전했다. 발표자들은 지속가능성의 정의와 그 중요성을 강조했으며 특히 이 지속가능한 유지보수가 재대로 수행됐을 때 주는 긍정적 영향에 대해 설명했다.

스티브 아이작 이사는 지속가능성이 크게 자연, 자원활용, 그리고 지역사회와 관련이 있다고 말했다. 아이작은 "골프가 지속 가능하게 발전하기 위해서는 첫 번째로 자연을 훼손하지 않도록 하는 것이고, 두 번째는 물, 비료, 농약 등의 자원 사용을 최대한 줄이는 것이다. 이것들을 많이 사용할수록 생태계가 오염될 뿐만 아니라 경제적 측면에서 봤을 때도 더 많은 지출이 일어난다"고 설명했다. 이어 "예를 들면 한국의 골프장 환경에서 알맞은 잔디를 활용한다면 이러한 자원 사용을 줄여나갈 뿐 아니라 같은 수준의 퀄리티를 유지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지속가능한 발전에 있어 중요한 점은 지역사회와 함께 공존, 공생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예를 들면 골프장을 단순히 골프를 치는 곳으로만 여기지 않고 지역 주민들이 산책도 하고 쉽게 다닐 수 있도록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공동체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을 최소화하고 유익한 영향의 극대화야 말로 지속가능한 골프장 운영의 핵심"이라고 말했다.

행사를 총괄한 도미닉 월 R&A 아시아태평양지부 이사는 지속가능성은 평생 실천해야 하는 과제라고 말했다. "R&A는 국제적 기관으로서 이 업계에 종사하는 사람들에게 지속가능한 방식을 따르도록 설득해야 하는 책임감을 느낀다. 골프가 환경과 사회에 긍정적으로 공헌하기 때문에 지원할만한 가치가 있는 스포츠라는 확신을 주고 싶다"고 세미나 개최의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세미나는 스티브 아이작 이사를 비롯해 아시아 잔디자원센터의 수석 과학자 미카 우즈 박사(Dr. Micah Woods), 얀센 골프 코스 디자인&건설사 대표 폴 얀센 (Paul Jansen), 영국의 친환경 골프장 인증기관 GEO(Golf Environment Organization)의 최고경영자 조나단 스미스(Jonathan Smith) 등 국제 전문가와 함께 국내 발표자로는 단국대 녹지조경학과 최준수 박사, 백주영 GEO 한국 심사위원 및 윤경호 잭니클라우스GC 코스관리총괄이사 등이 나섰다. 

  • Company Name
    스포티즌 엑시온
  • CEO
    심찬구
  • Phone
    +82(0)2-567-8857
  • Business registration number
    107-85-55287
  • Fax
    +82(0)2-538-8852
  • E mail
    xion_2016@naver.com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 2019-서울성동-01736호
  • Address
    서울특별시 성동구 광나루로 286 아인빌딩 6층 엑시온
Copyrights © 2019 All Rights Reserved by XION Inc.